무역전쟁은 양쪽 모두를 패자로 만들 것인가?

미중 양측이 자국의 요구사항만 완강하게 고집하면서 무역전쟁의 결과가 양국 산업 모두에 타격을 입힐 가능성이 생겼으며, 그 피해는 아마도 미국보다 중국이 더 클 것이다.

해설자 소개

블루포드 “블루” 퍼트넘은 2011년 5월 이후 CME 그룹의 전무이사 겸 수석이코노미스트로 일하여 왔습니다. 블루 퍼트넘은 금융서비스업계에서 35년 넘게 경력을 쌓으면서 중앙은행, 투자 리서치, 포트폴리오 관리 등의 분야에 주력하여 왔으며 현재 CME 그룹의 글로벌 경제상황에 대한 대변인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CME 그룹 블루 퍼트넘 전무이사 겸 수석 이코노미스트의 다른 보고서 더 보기

농산물 옵션

당사의 다양한 농산물 옵션 상품은 시장 참가자들에게 효과적인 리스크 관리를 비롯해 변동성 전략이나 이벤트 추종 거래를 실행할 수 있는 수단을 제공합니다. CME가 보유한 곡물, 유지종자, 축산물, 유제품 포트폴리오는 캘린더 옵션과 상품간 스프레드 옵션 등의 아웃라이트 및 스프레드 옵션 거래를 비롯해 주간옵션, 단기 햇곡물 옵션 등의 단기 대체투자 기회를 다양하게 제공합니다.

거래 시작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