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풍우 치는 가을

  • 3 Sep 2019
  • By Bluford Putnam
  • Topics: Energy

조용하게 출발한 허리케인 시즌이 가을에는 세력을 키울 것으로 예상되어 미국 멕시코만의 원유 생산 및 수출이 지장을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해설자 소개

블루포드 “블루” 퍼트넘은 2011년 5월 이후 CME 그룹의 전무이사 겸 수석이코노미스트로 일하여 왔습니다. 블루 퍼트넘은 금융서비스업계에서 35년 넘게 경력을 쌓으면서 중앙은행, 투자 리서치, 포트폴리오 관리 등의 분야에 주력하여 왔으며 현재 CME 그룹의 글로벌 경제상황에 대한 대변인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CME 그룹 블루 퍼트넘 전무이사 겸 수석 이코노미스트의 다른 보고서 더 보기

에너지 옵션

페르시아만이 지정학적으로 혼란한 시기에 하루 24시간 원유, 천연가스 및 정제상품의 세계적 벤치마크 옵션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