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 구리 그리고 원유, 각자의 길을 가다.

중국이 코모디티에 대한 신흥경제국들의 왕성한 식욕을 주도하면서 금, 구리, 원유도 이에 따라 나란히 오르내렸습니다. 무역전쟁이 이러한 역학 관계를 변화시키는 데 일조했습니다.

저자 소개

블루포드 "블루" 퍼트넘씨는 2011년 5월 이후 CME 그룹의 전무이사 겸 수석이코노미스트로 재직하여 왔습니다. 블루 퍼트넘씨는 금융서비스업계에서의 35년이 넘는 경력과 중앙은행 관련 및 투자 리서치와 포트폴리오 관리에 관한 해설을 해 오며 CME 그룹의 글로벌 경제상황에 관한 대변인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더 많은 보고서를 보십시오.: CME 그룹 전무이사 겸 수석이코노미스트 블루 퍼트넘의 보고서

귀금속 옵션

CME그룹의 선물과 옵션을 활용하여 귀금속 시장의 리스크를 관리하십시오. 금, 은, 플래티넘, 팔라듐을 거래함에 있어 보다 풍부한 유동성, 접근성 및 가격 투명성을 누리십시오.

거래 시작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