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시장 혼란 약화?

시장간 전염의 원인 및 메커니즘 검토

 

신흥시장(EM)을 편리하고 흔히 외우기 쉬운 두문자로 분류하고 하나의 폭넓은 자산군으로 확대하여 호칭하기는 쉬우나 이러한 보편적인 해석은 현명한 구분이 아닐 수 있습니다.

미국, 영국. 일본 및 유럽연합과 같은 선진국가들과 마찬가지로 모든 국가들의 구조적 문제, 정치 및 경제 펀더멘털의 배경은 매우 독특하고 차별화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차별화는 특히 신흥시장으로 분류되는 국가들 중에서 더욱 극명화게 드러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신흥시장 섹터 익스포저와 관련된 해당 증권들은 선진국가들의 증권에 비해 일정 부분 유동성이 상대적으로 낮다는 공통점을 지니는 경우가 흔하여 이러한 일반화에 일정 수준의 신빙성을 부여하는 것 또한 사실입니다. 특히 유동성 문제가 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악화시키는 시장 투매 현상 발생 시 그러한 투매 현상이 다른 신흥시장 국가에 전이될 때, 그러한 보편적인 분류 방법은 그 설득력을 더합니다. 아울러, 이것은 유동성이 개선되는 방향으로의 시장발전이 이루어질 경우, 미래에는 신흥시장 간의 전염을 차단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음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이 보고서는 신흥 시장 국가들과 관련한 최근의 시장간 전염 현상의 원인과 메커니즘을 검토합니다.

 

 

보고서 전문을 읽어 보세요